로더
전자서명란
서명초기화
확인
공모내역확인
이벤트 제목
휴대폰번호 -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개인정보의 수집·이용 목적
본 이벤트와 관련하여 정보주체의 개인정보(휴대폰번호)를 수집 및 이용합니다. 수집된 개인정보는 정해진 목적 이외의 용도로는 이용되지 않으며 수집 목적이 변경될 경우 사전에 알리고 동의를 받을 예정입니다.

수집하려는 개인정보의 항목
- 휴대폰번호

수집·이용목적
상품 발송을 위한 본인 확인·식별

보유·이용기간
수집된 개인정보는 개인정보 처리목적이 달성된 이후 일괄 폐기됩니다.

※ 귀하는 위 사항에 대하여 동의를 거부할 권리가 있으며, 동의를 거부할 경우 본 이벤트에 참여하실 수 없습니다.

24시간동안 이 내용을 보지 않겠습니다.

스킵 네비게이션


경제

전주에도 창고형마트나 대형아울렛이 시급합니다
member image
  • 김영석
  • 2019-05-31 08:59  |   공감 41 건  |   의견 11 건  |   신고
소상공인 보호 좋은 말입니다 그런데 언저까지 소상공인 보호 목적으로 그 나머지 일반 시민들의 의견을 무시 하실껍니까 전주에 창고형마트나 대형아울렛이 없다고 다른데 갈까요 아니요 군산 부여 세종 대전으로 주말마다 다닙니다 왜 전주사는 시민이 구지 저 멀리까지 가서 쇼핑을 하게 만드는 겁니까 점점 낙후되가는 전주를 보니 이제는 이사를 가야하는 생각뿐입니다 말뿐인 기득권자인 소상공인들 생각만 말고 이제는 일반 시민들 생각좀 해주십시오
  •  
  •  
  •  
  • 취소
  • 11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member image
    • 오**
    • 2019-11-02 05:56  |   신고
    모다 아울렛이 공사 중입니다
    member image
    • 김**
    • 2019-10-29 23:51  |   신고
    이제는 공유경제 , 사회적경제 시대입니다.
    생산 소비 경제로 인한 자원과 환경의 문제를 넘어서야할 때입니다.
    때문에 대형마트나 창고를 원하는 것은 시대에 역행하는 생각이라는 생각이듭니다.
    미래지향적인 생각은 지속기능한 경제와 환경을 살리고 보전하는 방향이어야 합니다.
    member image
    • 박**
    • 2019-10-29 05:35  |   신고
    전주는 인구에 비해 매장이 많은편입니다 요즘 식자재 마트가 많이 생겨나고 있어서 본인의 필요에 따라 구매 물량이 많으면 대형매장을 가면 됩니다 재래시장과 골목 상권을 모두 죽이는 창고형 매장은 전주에 시기상조입니다
    member image
    • 김**
    • 2019-10-23 09:48  |   신고
    시대의 흐름입니다 전주가 전통 자존심 지켜서 지금 뭐가 남았습니까 대형이들어 와서 일부피해 도 믈론있습니다만 전체경제로 보면 그리 나쁘다 단정지 을수없습니다
    member image
    • 이**
    • 2019-10-16 13:49  |   신고
    대형유통업체 유치를 통한 기존 상권과의 상생을 협의해야 할때 입니다. 무조건적인 대형마트 반대는 전북 발전에 도움이 되지 않습니다.
    member image
    • 김**
    • 2019-10-04 22:57  |   신고
    전통이라는 이미지가 강한 전주에 과연 쉽게 허가를 내려줄지도 의아
    member image
    • 이**
    • 2019-10-04 11:52  |   신고
    대형아울렛은 정말 꼭 추진됐으면 좋겠습니다.
    member image
    • 이**
    • 2019-07-23 08:19  |   신고
    코스트코 필요합니다.
    member image
    • 조**
    • 2019-07-22 16:18  |   신고
    창고형마트가 없다고 소상공인이 보호되는 것은 아닌것 같아요 저또한 대전이나 세종으로 장보러 가고 있네요..
    member image
    • 황**
    • 2019-07-18 09:48  |   신고
    우리 가족도 명절, 캠핑 등 많은 장을 봐야할 때는 대전까지 가서 창고형대형마트 이용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