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귀하는 전라북도 도민입니까?

2. 귀하의 성별은 어떻게 되시나요?

3. 귀하의 연령대는 어떻게 되시나요?





이벤트 당첨 시 기프티콘 발송을 위한 이름 및 휴대전화번호를 입력해주세요.
이 름
휴대폰번호
   

※ 이벤트와 관련하여 정보주체의 이름(실명), 개인정보(휴대폰번호)를 수집 및 이용합니다.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개인정보의 수집·이용 목적
본 이벤트와 관련하여 정보주체의 이름(실명), 개인정보(휴대폰번호)를 수집 및 이용합니다. 수집된 개인정보는 정해진 목적 이외의 용도로는 이용되지 않으며 수집 목적이 변경될 경우 사전에 알리고 동의를 받을 예정입니다.

수집하려는 개인정보의 항목
- 이름(실명), 휴대폰번호

수집·이용목적
상품 발송을 위한 본인 확인·식별

보유·이용기간
수집된 개인정보는 개인정보 처리목적이 달성된 이후 일괄 폐기됩니다.

※ 귀하는 위 사항에 대하여 동의를 거부할 권리가 있으며, 동의를 거부할 경우 본 이벤트에 참여하실 수 없습니다.

저장
닫기
이벤트 제목
image
휴대폰번호 -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개인정보의 수집·이용 목적
본 이벤트와 관련하여 정보주체의 개인정보(휴대폰번호)를 수집 및 이용합니다. 수집된 개인정보는 로그인 계정에 자동으로 기록됩니다. 수집된 개인정보는 정해진 목적 이외의 용도로는 이용되지 않으며 수집 목적이 변경될 경우 사전에 알리고 동의를 받을 예정입니다.

수집하려는 개인정보의 항목
- 휴대폰번호

수집·이용목적
상품 발송을 위한 본인 확인·식별
향후 소통대로 만족도 조사에 이용

보유·이용기간
수집된 개인정보는 개인정보 처리목적이 달성된 이후 일괄 폐기됩니다. 단, 로그인 계정에 기록된 개인정보는 자동 폐기되지 않으며 회원정보수정 메뉴에서 직접 삭제 가능합니다.

※ 귀하는 위 사항에 대하여 동의를 거부할 권리가 있으며, 동의를 거부할 경우 본 이벤트에 참여하실 수 없습니다.

이벤트 힌트

국민신문고

제안이 아닌 민원, 불편, 부조리 신고 등은
"국민신문고" 로 등록해주세요!
"전북소통대로" 에서는 처리되지 않습니다.

국민신문고 바로가기

닫기

국민신문고

제안이 아닌 민원, 불편, 부조리 신고 등은
"국민신문고" 로 등록해주세요!
"전북소통대로" 에서는 처리되지 않습니다.

국민신문고 바로가기

일반적인 의견이나 정책제안
"자유제안"으로 등록해주세요!
닫기

기호

2019. 8. 19. ~ 9. 6. 기간 동안 공개모집한 「도민 정책참여단」을 위한 공간입니다.
「도민 정책참여단」이 아니시면 글쓰기 및 댓글 기능을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보기만 가능)
「도민 정책참여단」 온라인 활동 권한 : "도민 정책참여단" 메뉴 글쓰기 및 댓글 사용 가능
닫기

기호

공모 신청 시 반드시 공고문을 읽어보신 후
"신청서" 양식을 다운로드 받아서
파일첨부 란에 업로드해주세요.
제출서류 누락출품 규격에 맞지 않는 파일첨부 시
제안이 정상적으로 접수되지 않습니다.
1. 먼저 공고문을 다운로드하여 읽어보신 후
2. 공모신청서 양식을 다운로드하여 형식에 맞게 작성하고
3. 공모 신청 페이지의 파일첨부 란에 업로드 후 저장하신 후
4. 출품하는 동영상 파일은 공고문에 명시된 이메일 주소로 보내주세요.
* 공모신청서를 업로드하지 않거나 동영상 파일을 보내지 않으신 경우
   제안 신청이 정상적으로 접수되지 않습니다.

공모신청 바로가기

닫기
이벤트 경품 등 인센티브 지급을 위한 휴대전화번호 입력(선택)
* 미 입력 시 경품 지급대상에서 제외될 수 있습니다.
- -

휴대폰번호 저장

닫기

스킵 네비게이션


제안공감

문화/관광

전북 관광지의 특색을 살리고 차별화 하는 방법
member image
  • Ric**
  • 2024-03-24 00:15 공감 9 건 의견 8 건 신고
[제안이유]

도내 관광지의 가장 큰 문제점을 알아보고 개선하기 위해

[제안내용]

도내 관광지의 문제점

$ 주차 시설이 부족하다

$ 연계 교통이 불편하다

$ 정리가 안되어 있고 어수선하다

$ 잠시 앉아서 쉴 수 있는 의자나 공원, 화장실등이 부족하다

$ 체험이나 확실한 색을 가지고 있는 관광지가 부족하다

$ 주제가 뚜렷하지 않고 유행 따라 주먹구구식으로 하니 꼭 전북으로 와야 할 이유가 부족하다



개선방향

$ 주차장이 부족하다 = 주차장을 늘리는 것은 한계가 있습니다. 가장 좋은 방법은 국유지

지하 주차장 설치입니다. 예 > 한옥마을 = 성신여중고, 풍남초 지하주차장 설치

하지만 한계가 있을 것입니다. 그래서 대중교통과 관광지의 연계 교통이 중요합니다.




$ 연계 교통이 불편하다 = 예> 익산 미륵사지 석탑을 보러 왔습니다.

익산역 ㅡ> 버스 ,택시 ㅡ> 미륵사지 . 보석 박물관도 가고 싶어요.

도보 후 버스 , 택시 ㅡ> 보석 박물관 . 돌아 갈 때 . 미륵사지 ㅡ> 택시 , 버스

ㅡ> 익산역................이동하다 지치겠네요. 이러니까 사람들이 자차를 이용하는 것입니다.


추천 익산 터미널 ㅡ >익산역 ㅡ> 미륵사지 ㅡ> 대나무숲 ㅡ> 보석박물관 만 운행하는 직통 버스


그리고 모든 관광지끼리 서로 연계하는 교통이 필요합니다.

보석박물관 <ㅡ> 전주 한옥마을 <ㅡ> 군산 근대 문화 역사 거리

평일 2시간 간격 주말 1시간 간격 운행하면 좋습니다. 인기 좋은 노선은 30분 간격



또한 연계란 말이 나왔으니까 전북에서만 쓸 수 있는 상평통보를 만들어서 전북 어디에서든지

쓸 수 있게 해주세요. 소상공인들에게도 좋고 기념으로 가져 가는 사람들도 있을 것입니다.

대신 10만원을 사면 11만원으로 해주면 참 좋을 거 같네요. 엽전 모양이 좋습니다.





$ 정리가 안되어 있고 어수선하다

대표적인 게 한옥 마을 전동차...제발 없애주세요. 차라리 가마를 운영해주세요.

한옥 마을 전동차는 전주천으로 보내서 바람을 가르며 천을 달리는 기분을 느끼게 해주세요.

개인 건물이니까 입점까지 제한 할 수 없다면 제발 적정 가격 단속해 주시고 질서 유지 좀

시켜주세요. 정말 정신이 하나도 없고 한옥 마을이 아니라 한옥으로 된 시장 같습니다.

다 마찬가지에요. 군산도 근대 문화 역사 거리가 아니라 주차 하다 힘 다 빼고 빵 사고 끝납니다.

진짜 어수선해요.






$ 중간 중간에 의자 설치가 많이 어려울까요? 백화점도 아니고 앉을 수 있는 곳이 너무 없어요.

제가 관광지에서 다리 아파서 못 걷겠다는 분들 너무 많이 봤는데 쉴 곳도 없고 화장실도 부족하고

개선해 주세요.







$ 체험이 부족하다. 예> 한옥 마을이면 관광객들이 만드는 한옥 ! 기와 만드는

것도 배워보고 대들보도 만들어 보고 해서 수년에 걸쳐 관광객이 만든 한옥이

하나 있다면 어떨까요? 이거야 말로 진정으로 유명해지지 않을까요?

체험은 없고 먹는 걸로 끝나니까 두 번 오는 건 고민하는 것입니다. 남원 광한루에서는

김부각 만드는 체험도 해보고 .......

이런 게 너무 너무 부족합니다. 상인분들과 협력해서 만들어 보면 어떨까요?







$ 주제가 뚜렷하지 않다.

전주 : 한옥 마을 = 친숙하고 맛있는 게 많지만 고즈넉한 분위기는 이제 없고

먹고 마시고 노는 것에서 끝난다.

개선 방향 : 한옥 마을 답게 옛날 주막 복원해서 제대로 조선 시대 분위기 내고 밤 되면

가로등 다 끄고 초롱불만 켜 놓고 관광객들에게 조족등 하나씩 보증금 받고 빌려주면서

제대로 된 조선 시대 밤의 분위기를 만들어 보는 것입니다.

그게 바로 차별화입니다.

임실 : 치즈 마을 = 치즈로 된 맛있는 음식 먹고 구경하면 끝

개선 방향 : 실제 농가에 가서 소 젖도 짜보고 먹이도 줘 보고 임실 치즈와 가장 어울리는

와인 대회도 하고 대만의 쩐쭈나이차에 비견 될 수 있는 멋진 차 만들기 대회도 열어 보는 것입니다.







이렇듯 차별화와 체험의 다양화 , 연계 교통의 편리함을 갖춘다면 전북의 관광지는 더욱더

발전할 것입니다. 하지만 다른 곳에 하는 뻔한 프로그램으로는 수년 뒤를 장담 할 수 없습니다.

지금도 늦지 않았습니다. 개선의 노력을 해주세요. 전북 특별자치도는 할 수 있습니다 !!
  •  
  •  
  •  
  • 취소
  • 8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member image
    • 모**
    • 2024-04-13 17:54 신고
    공감요
    member image
    • 김**
    • 2024-04-13 17:28 신고
    공감해요
    member image
    • 이**
    • 2024-04-13 15:48 신고
    공감
    member image
    • 홍**
    • 2024-03-30 18:29 신고
    공감합니다
    member image
    • 조**
    • 2024-03-26 06:36 신고
    공감합니다
    member image
    • 박**
    • 2024-03-26 06:17 신고
    공감합니다
    member image
    • 장**
    • 2024-03-25 17:32 신고
    공감합니다
    member image
    • 안**
    • 2024-03-24 16:04 신고
    공감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