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더
전자서명란
서명초기화
확인
공모내역확인
1. 귀하는 전라북도 도민입니까?

2. 귀하의 성별은 어떻게 되시나요?

3. 귀하의 연령대는 어떻게 되시나요?





이벤트 당첨 시 기프티콘 발송을 위한 이름 및 휴대전화번호를 입력해주세요.
이 름
휴대폰번호
   

※ 이벤트와 관련하여 정보주체의 이름(실명), 개인정보(휴대폰번호)를 수집 및 이용합니다.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개인정보의 수집·이용 목적
본 이벤트와 관련하여 정보주체의 이름(실명), 개인정보(휴대폰번호)를 수집 및 이용합니다. 수집된 개인정보는 정해진 목적 이외의 용도로는 이용되지 않으며 수집 목적이 변경될 경우 사전에 알리고 동의를 받을 예정입니다.

수집하려는 개인정보의 항목
- 이름(실명), 휴대폰번호

수집·이용목적
상품 발송을 위한 본인 확인·식별

보유·이용기간
수집된 개인정보는 개인정보 처리목적이 달성된 이후 일괄 폐기됩니다.

※ 귀하는 위 사항에 대하여 동의를 거부할 권리가 있으며, 동의를 거부할 경우 본 이벤트에 참여하실 수 없습니다.

저장
닫기
이벤트 제목
휴대폰번호 - -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 동의
개인정보의 수집·이용 목적
본 이벤트와 관련하여 정보주체의 개인정보(휴대폰번호)를 수집 및 이용합니다. 수집된 개인정보는 정해진 목적 이외의 용도로는 이용되지 않으며 수집 목적이 변경될 경우 사전에 알리고 동의를 받을 예정입니다.

수집하려는 개인정보의 항목
- 휴대폰번호

수집·이용목적
상품 발송을 위한 본인 확인·식별

보유·이용기간
수집된 개인정보는 개인정보 처리목적이 달성된 이후 일괄 폐기됩니다.

※ 귀하는 위 사항에 대하여 동의를 거부할 권리가 있으며, 동의를 거부할 경우 본 이벤트에 참여하실 수 없습니다.

이벤트 힌트

제안이 아닌 민원, 불편, 부조리 신고 등은
"국민신문고" 로 등록해주세요!
"전북소통대로" 에서는 처리되지 않습니다.

국민신문고 바로가기

닫기

2019. 8. 19. ~ 9. 6. 기간 동안 공개모집한 「도민 정책참여단」을 위한 공간입니다.
「도민 정책참여단」이 아니시면 글쓰기 및 댓글 기능을 사용하실 수 없습니다.(보기만 가능)
「도민 정책참여단」 온라인 활동 권한 : "도민 정책참여단" 메뉴 글쓰기 및 댓글 사용 가능
닫기

공모 신청 시 반드시 공고문을 읽어보신 후
"신청서" 양식을 다운로드 받아서
파일첨부 란에 업로드해주세요.
제출서류 누락출품 규격에 맞지 않는 파일첨부 시
제안이 정상적으로 접수되지 않습니다.
1. 먼저 공고문을 다운로드하여 읽어보신 후
2. 공모신청서 양식을 다운로드하여 형식에 맞게 작성하고
3. 공모 신청 페이지의 파일첨부 란에 업로드 후 저장하신 후
4. 출품하는 동영상 파일은 공고문에 명시된 이메일 주소로 보내주세요.
* 공모신청서를 업로드하지 않거나 동영상 파일을 보내지 않으신 경우
   제안 신청이 정상적으로 접수되지 않습니다.

공모신청 바로가기

닫기

스킵 네비게이션


복지/여성

전라북도 도내 사회복무요원 권익보호 및 기관내 따돌림 갑질, 차별 금지를 요구합니다.
member image
  • 2020-06-18 14:03  |   공감 93 건  |   의견 46 건  |   신고
[제안이유]
전라북도 도내 사회복무요원은 공무원 으로부터의 따돌림,갑질,권익보호가 필요합니다.
공무원으로부터의 폭언 차별 갑질이 두렵습니다.

[제안내용]
안녕하세요 저는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여의동에 위치하고있는

여의동주민센터에서 근무하고 있는 사회복무요원 입니다.
2019년 11월04일 오전 09시30분

여의동주민센터 1층 민원실에서

마스크 약 30박스(약 10kg정도) 를 옮기다가 허리를 다쳤습니다. 저는 원래 척추협착증을 갖고있었고 마스크 30박스를사회복무요원 2명(저포함) 옮기다가 허리를 다쳤으니

처음 공무상병가를 신청하였으나

주무관은 저에게 몇십년의 공무원생활중에

많은 사회복무요원을 보았지만 공상신청하는 사회복무요원은 처음본다 라며 화를내었으나

저는 구청에 전화하여 공상신청을 해서 5일을 쉬고 2019년11월11일부터 다시 출근하였습니다. 공상을 신청했다는 이유로 주무관들은 저를 피하였고 투명인간 취급하였고 저에게 꾀병아니야?

의사에게 돈을 줬냐? 어떻게 2주나 진단이 나오냐? 라며 저에게 폭언을 하였습니다.

2020년01월31일 전라북도 전주시 덕진구 쪽구름1길 2에 위치한 향정음식점에서

여의동주민센터 주무관들과 떡국을 같이 먹었을때

주무관들은 공익은 민간인이 아니야

군인이야 우리말 안들으면 소해시켜서

영창보낼수있어. 전에 전주시청에서

사회복무요원만 10년동안 한사람도 있었어

라는등 현역들은 강원도에서 열심히 복무하는데

너는 편하지 않냐? 현역과 사회복무요원을 비교하는 차별적 발언을 말했습니다.

2020년03월01일부터2020년3월06일까지 국외여행을 가기 위해

국외여행 허가를 신청하였으나

저에게 주무관들은 코로나 걸리면 주민센터 폐쇄 해야하니 나오지마라, 너희 부모님 가게하시는데

코로나 걸리면 무사할거같냐? 라는 폭언을 하여 저에게 크나큰 상처를 주었습니다.

2020년 03월09일 저는 여의동주민센터 1층

동장실에 찾아가 사회복무요원로서의

고충상담 하기위해 상담을 하였으나

모든직원에게 큰 소리로 야 쟤한테 일시키지마

무거운거 들으라고 하지마 라고 큰소리로

직원들에게 망신을 주었고 그이후로

직원을 저를 피했고 직원들이 저를 불편하다는 이유로저는 모유수유실에 3월10일부터 3주간

혼자 모유수유실에 들어가서 생활하게 되었습니다. 저는 1층 민원실 제책상이 아닌 모유수유실에 앉게되어서 감금당하는 느낌이었고

왕따를 당하는 느낌이 정말 수치스러웠습니다

04월29일 주무관은 저에게 여의동주민센터에서

떠나 다른곳으로 가라고 했습니다.

저와 부모님은 절대 수용할수 없다고 말하자

1층 민원실 제 책상이 아닌 따로 책상을 만들어 밖에 앉으라고 하였습니다. 저의 그당시 심정은 권고사직을 받았으나 퇴직하지 않고 버티고 있는 직원들을 따로 책상을 만들어 화장실앞이나 벽앞에 책상을 만드는 뉴스를 보았으마 마치 저와같다도 생각했습니다. 너무 수치스럽고 가슴이 아팠습니다.

06월 15일 여의동주민센터에 1층 민원실에 출근하였습니다. 선풍기도 계급제 라는 생각을 들었습니다. 6급공무원은 1인당 한개의 선풍기 배치

6급이하인 7급 8급 9급 공무원은 두명당 한개의 선풍기 저만 선풍기가 없었고

사회복무요원은 선풍기를 사용할수 없는 것인가 하며 차별하는 행위에 대해서 몹시 슬프고 가슴이 아팠습니다.
  •  
  •  
  •  
member image
  • 관리자
  • 2020-06-29 15:35
귀하의 전북 소통대로 관심에 깊은 감사드립니다.
전북소통대로 자유제안은 민원, 불편, 부조리신고 등 민원 관련사항은 처리 되지 않은점 참고해주시기바랍니다.
- 이첩 및 관련 문의(전주시 감사담당관, 281-2218)
감사합니다.
  • 취소
  • 46개의 의견이 있습니다.
    member image
    • 프**
    • 2020-06-19 10:59  |   신고
    사회복무요원 이전에 사람이고 누군가의 소중한 자식입니다. 자기 자신이 똑같이 노예대우를 받는다 생각해보십시오 공무원님들. 본인들은 혈세받아가 집도사고~ 차도사고~ 배도불리면 최소한 본인이 해야하는일은 하십시오. 아픈몸 이끌로 젊음바쳐서 온 사회복무요원에게만 시키지 마시고요. 혈세받고 연명하시면 그만큼 일을해야지. 사회복무요원들 노가다시키고 왕따시키라고 월급주는거 아닙니다. 정신 똑바로 차리고 일하세요
    member image
    • 조**
    • 2020-06-19 05:08  |   신고
    옛날 노예도 이렇게는 안 굴렸겠다 진짜..
    member image
    • 양**
    • 2020-06-19 03:12  |   신고
    안타까운 일이예요
    member image
    • 장**
    • 2020-06-19 00:12  |   신고
    힘드셨겠네요
    member image
    • 박**
    • 2020-06-19 00:05  |   신고
    공감합니다. 갑질문화 사라지길 바랍니다
    member image
    • 이**
    • 2020-06-18 23:54  |   신고
    동의
    member image
    • 박**
    • 2020-06-18 23:51  |   신고
    함내세요...!
    member image
    • 최**
    • 2020-06-18 22:56  |   신고
    공익은 노예가 아니다! 공익도 최저임금법(시간 당 8590원)을 준수해달라!
    member image
    • 윤**
    • 2020-06-18 21:10  |   신고
    member image
    • 최**
    • 2020-06-18 19:43  |   신고
    처우 개선 바랍니다